직소폭포

30m 높이에서 떨어지는 시원한 물줄기가 장관을 이루는 직소폭포는 변산8경 중 제2경을 말한다. 변산반도의 남서부 산악지대인 내변산의 선인봉 동남쪽 기슭에 직소천 지류들이 계곡을 따라 흐르는 봉래구곡의 제2곡으로 직소폭포 아래에는 깊이를 알 수 없는 용소가 있다. 이곳에는 용이 살았다는 전설이 전해지며, 가뭄이 심할 때는 현감이 용소 앞에서 기우제를 지냈다고 한다. 직소폭포에서 분옥담, 선녀탕으로 이어지는 이곳은 울창한 나무와 암벽들이 있어 내변산에서 가장 아름다운 비경을 이루고 있다. 직소폭포는 서해안권국가지질공원 명소로 지정되어 있으며, 변산응회암으로 이루어진 직소폭포와 주상절리의 형성과정을 이해 할 수 있다.

Comments are closed.